본문 바로가기
건강

하지정맥류 증상 예방법

by 사용자 BrainStorms 2019. 10. 24.


하지정맥류 증상에 대해 정확하게 알고 계신가요? 오히려 알면 더욱더 고치기 쉬운 병이라고 하는데 사람들은 몰라서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고 알려져있죠. 오늘은 쉽고 정확하게 원인을 파악하면서 같이 알아보도록하겠습니다.



하지정맥류는 정맥류의 하나로, 다리 피부의 정맥이 확장되고 꼬불꼬불 비틀리는 질환이죠. 다리에 푸르거나 검붉은색 혈관이 꽈리처럼 부풀어 다리 피를 통해 튀어나오는 일종의 혈관에서 일어나는 기형이랍니다. 처음에는 장딴지부터 시작하여 점점 위쪽으로 올라가 사타구니 부분까지 진행된다고 하는데요.



서 있을 때 더 뚜렷하게 나타나는게 특징이죠. 여성이 남성에 비해 더 생기기 쉽고, 장기간 서서 일하는 사람에게 자주 일어납니다. 주요 원인은 혈액을 다리에서 심장으로 보내는 정맥 내의 판막에 문제가 생겨 일어난답니다.



판막이란 아래쪽에서 올라오는 혈액이 다시 내려가지 못하게 차단하는 역할을 하는데, 이 판막에 문제가 생길 시 역류되는 혈액과 올라오는 혈액이 많아 소용돌이를 일으키고 그 압력으로 인하여 정맥이 부풀게 되면서 하지정맥류가 생기게 됩니다.



하지정맥류 그 밖에 유전이나 호르몬, 간경화, 심장병 등 여러 원인이 있는데, 장시간 서 있거나 변비, 비만증, 임신했을 경우에는 증세가 악화된다고 합니다.



하지정맥류 증상으로는 다리에 꼬불꼬불하고 두꺼워진 정맥이 나타나고 통증을 유발하며 쉽게 다리가 붓죠. 또한 걷거나 오래 서 있을 때 다리가 무거워지기 시작하고 뻐근할 정도로 매우 통증이 오고, 조금만 걸어도 다리가 붓고 피부 색깔이 갈색으로 나타나는게 하지정맥류 증상입니다.



아무 증상 없이 혈관만 튀어나오는 경우도 있지만, 1~2기때 바로잡아야지 5~6기에 복사뼈 주변 피부에 잘 낫지 않는 궤양이 나타나기 때문인데요. 그리고 혈액 자체의 농도가 짙어져 검게 변하기도 합니다. 빠르게 치료를 받아야합니다.



하지정맥류 증상을 치료하려면 보존적 방법이 있는데 정맥순환개선제, 의료용 압박스타킹 등이 증상 완화에 도움을 줄 수는 있으나 치료적인 효과는 없다. 혈관경화요법으로는 정맥 내에 경화제를 주입하여 정맥벽을 손상하여 섬유화 반응과 혈전을 유발시켜 하는 방법인데 굵은 혈관의 경우 수술 요법에 비해 재발이 많기때문에 여러 번 경화제를 투여해야하고, 치료 기간을 오래잡아야한다는 단점이 있죠.



하지정맥류 예방방법은 가급적 오랫동안 서서 하는 일을 피하는게 좋습니다. 장시간 서 있을 경우에는 2~3분마다 교대로 한쪽 다리를 올렸다 내렷다 하는 운동을 하는게 좋고, 평소에 가볍게 걷는 운동 또한 하지정맥류에 좋습니다.



적정 체중을 유지하며 너무 조이는 옷을 피하고 지나치게 뜨거운 곳에 노출되면 안됩니다. 하지정맥류용 압박스타킹은 정맥의 확장을 막아 역류로 인한 정맥 판막의 손상을 막을 수 있습니다.



오래 서 있기, 오래 앉아있기 등으로 혈관 확장이 발생하고 판막 사이가 벌어져 역류가 일어나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건강한 판막마저 손상되게 되는데 압박스타킹 등은 이 같은 판막손상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다리를 조금 더 가늘어 보이게끔 입는 미용 압박스타킹이랑 하지정맥류 압박스타킹은 다르기때문에, 잘보고 고르셔야합니다. 오늘은 이렇게 하지정맥류 증상에 관한 글들을 써봤는데, 예방하는 방법은 일상생활에서도 충분히 예방이 가능하답니다. 또한 하지정맥류 증상에 좋은 여러가지 과일도 있답니다.


0123456



'건강' 카테고리의 다른 글

루푸스병 증세 확인하기  (0) 2019.11.08
레이노병 증상  (0) 2019.10.25
하지정맥류 증상 예방법  (0) 2019.10.24
파킨슨병 증상 확인하기  (0) 2019.10.23
헤르페스 바이러스 치료법  (0) 2019.10.21
골반염 증상 파악하기  (0) 2019.10.20

댓글0